본문 바로가기

책과 영화,음악이야기

[책] 훌륭한 프로그래머 되는 법 - 경로 탐색하기 최근 환경이 바뀌어 새로운 환경, 시스템에 적응할 일이 있어 코드를 분석할때 느낀점을 '훌륭한 프로그래머 되는 법'(Becoming a Better Programmer) 책을 읽으며 공감한 부분이 있어서 정리해 봅니다.'훌륭한 프로그래머 되는 법'(Becoming a Better Programmer) 6장 경로탐색하기 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경로 탐색하기. - 새로운 프로젝트에 투입되었을때 코드를 둘러볼 계획을 어떻게 세..
[책]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 [책]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갑자기 찾아온 상실감. 그 상실감의 상처로 이유도 모른체 아파했었던 주인공이 떠난 순례의 여정이 긴박하지 않으면서도 지루하지 않았다. 끝은 허무했지만, 다시 생각해보니 그게 우리의 삶과 같다는 생각이 든다.마치 엔딩이 있는것처럼 목표를 세우고 그 목표를 달성하면 행복한 엔딩이 기다리는것처럼 하루를 살지만 그런 막연한 엔딩을 꿈꾸며 살기보다는 살아있는 ..
[책] 소프트웨어 개발과 테스트 입사한지 되어서 그런지 회사 컴퓨터가 점점 느려지는 틈을 노려 메이븐 빌드하는 도중 틈틈히 읽었더니순식간에 읽은 조대협님의 '소프트웨어 개발과 테스트'.새로운 내용의 책이라기 보다는 프로젝트 개발방법론, 개발과 테스트등에 전반적으로 한번 정리하는 의미에서 괜찮은 책 같다.중간에 다양한 짤막한 내용들도 흥미로웠다.. 이슈 트랙킹 도구> Trac : 이슈관리, 소스 코드의 형상관리, Wiki, 태스크 관리, 문서 관리, 소스코드 관리>..
[책/여행] 책에서 찾는 여행의 묘미 한창 사진찍기 좋아하고, 여행을 좋아하다보니 여행을 거의 매주마다 다닌지 일년정도가 흐르니 나답지 않게(?) 주말에 커피가게에 앉아 커피를 마시며 책을 원없이 읽는 다거나, 집에서 하루종일 침대를 구르며 책 읽고 싶은 마음이 가득했다.  많은 여행으로 여행휴유증없이 일상으로 되돌아오는건 아무렇지 않게 금방 되돌아올 수 있는 능력은 생겼으나, 몸은 조금 지친것 같았다. 몇달동안 단 한번도 집에서 쉬지 못했단 사실을 나중..
[영화] 낡은 다락방속의 오래된 다이어리같은 영화 아무런 정보없이 그냥 단지.. '피아노'가 관련된 영화를 우연히 발견해서 보게된... 제목은 피아니스트의 전설 (The Legend Of 1900, 1998) 제목을 본 순간 느낀건, 1900의 전설 ? 근데 번역은 1900이 피아니스트로 바뀐걸까? 번역이 참..... 하지만 영화를 보고 나면 곧~ 이해된다는... 98년에 개봉하여 올해 11년이 된 영화. 우리나라에는 4년 후인 200..
이승환 -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앨범 : 환타스틱 프렌즈 오는 10월 27일에 환님의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앨범이 발매된다. 환님의 곡들을 여러 가수가 함께 부른 앨범이다. 예약판매를 하였는데 아직도 일주일이 남았다.ㅠㅠ 사진출처 : yes24   팬으로써 20주년의 기쁨은 이루 말할 수 없다. 내가 좋아하는 가수가 그의 꿈을 향하여 노력하고 땀흘린지 20년이라니.. 초등학교때 음악이란걸 알기도 전에 덩크슛을 따라 부르고 자라서 그런지 어느덧 한 가수가 아니라 나에겐..
소니 알파 550 광고 속 '김영갑 갤러리' 개인적으로 소니 카메라를 써보지 않아서 잘 모르지만, 소니의 광고는 참 좋아한다. 카메라 자체를 좋아하게 만드는 광고와 배경음악 선곡도 참 좋고, 또! 소지섭이 나오니깐~ 이번에 새로 나온 준중형급 DSLR인 알파550 광고가 내가 제일 존경하는 사진작가 김영갑 작가님의 일생이 담긴 용눈이오름에서 촬영되었다. 역시 이번에도 실망시키지 않는다. 간접적으로나마 광고 속 김영갑 작가님의 사진을 볼 수 있어서 좋고, '내가 좋아하는 작가가 그 ..
[책] 나~ 밑줄긋는 여자야~ 밑줄 긋는 여자 - 성수선 지음/웅진윙스 위드블로그에서 신청받았던 책 "밑줄 긋는 여자". 제목이 참 신선하여 호기심에 간략하게 내용을 보았다. 내용을 본 순간 요즘 한창 책읽기에 재미붙인터라 더욱 의미가 있을것같아 신청하였는데 냉큼 당첨이 되었다. 아마 배송되고 삼일만에 책을 다 읽은 것 같다. 회사원인 작가는 어렸을때부터 독서를 좋아하는데 그동안 읽으며 감동받았던 글귀를 통해  자신의 인생을 돌아보고 ..
내 시간 누가 훔쳐가나... 살아가면서 아직까지 답을 못찾고 있고 쉽게 찾아지지 않을 것 같은 주제가 있다. 그건.. "어떻게 시간을 도둑맞지 않을까?" 물론 나뿐만 아니라 전세계 많은 사람들이 고민하는 주제이기도 하겠지만.. 나의 하루가 너무 짧고, 언제 시간이 이렇게 흘렀지? 세월 참 빠르다...라는 말을 참 많이 하는 것 같다. 그말을 할 때마다 시간의 노예가 된듯 하고 시간이라는 녀석이 참.. 야속하기만 할 뿐이다. 요즘엔 해결책을 다른때보다 더 강구..
[책/사진] 사진읽는 CEO⑤/ 정연두 - 드림위버(dreamweaver) 미디어 아티스트인 정연두. 내게 세번 감동을 준 작가 내가 처음 그의 사진을 본 건 작년전시회에서  사진을 보며 가장 알 수 없는 사진은, 이 두 사진이었다.  도대체 이 작가는 뭘 말하려는 거지? 도무지 이해가 안되네...하고 픽~ 지나갔다. 다시 한바퀴를 돌고 도슨트의 설명과 사진 설명을 들었을 때 팍! 스치는 쇼크란... 아, 이 작가는 평범한 사람들의 꿈을 이뤄주는 사진을 ..
[책/사진] 그 섬에 내가 있었네 그 섬에 내가 있었네 (양장) - 김영갑 지음/휴먼&북스 사진을 보면서 눈물이 똑똑똑... 어느 파노라마 사진 한장 앞에서 난 처음으로 사진을 보면서 진한 감동을 느꼈다. 지난 4월에 여행을 갔던 제주도를 4박 5일동안 여행하면서 가장 좋았던 곳을 꼽으라고 한다면 마지막 날 여행지였던 "김영갑 갤러리 두모악"을 말한다. 풍경으로 따지면 제주도의 마라도가 환상이었지만, 가장 행복했던 공간은 두모악이었다...
[책/사진] 사진읽는 CEO④ / 로베르 드와노 - 발견, 제2의 창조 곁눈질(Sidelong Glance, 1948) 이 사진을 보면 큭!하고 웃음이 먼저 난다. 한 아저씨의 숨길 수 없는 곁눈질... -------------------------------------------------------------------------------------- 길을 가던 중년 부부가 발걸음을 멈추고 쇼윈도의 그림이 마음에 들어 보고있는 모습이다. 두 부부의 차림새로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③ / 도로시아 랭, 인간에 대한 예의 미국의 여성 사진가인 도로시아 랭은 농업안정국(FSA) 사진가들중 한 사람이다. 7년동안 FSA운동에 가담하면서 공황기의 미국을 특히 이민 노동자나 소작인 등을 중심으로 한 다큐멘터리 사진을 발전시킨 장본인이다. 같이 활동했던 워커 에반스가  생활환경 중심의 사진을 찍었다고 하면 도로시아 랭은 인물사진에 초점을 맞추었고 특히 인물 클로즈업을 많이 하였다고 한다. 예전에 매그넘 사진작가중에 유일한 여성이었다고 해서 일단 거기에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② / 알프레드 스티글리츠 - 찾아올 기회를 마음에 그려라 기다림. 기다림중의 종류중에 지루하지 않고 재미있는 것은 편지와 사진이 아닐까 생각한다. 편지를 쓰고 답장을 기다리고, 편지가 왔나..하고 우체통을 들여다 보는 일은 전혀 지루하게 생각해 본 적이  없는 것 같다. 늘 설레이는 일중의 하나다. 사진을 찍으며 셔터를 누르기 전에 내가 바라는 무언가가  카메라 뷰파인더안에 들어오길 바라는 그 기다림도 역시 설레인다.  정말 좋아하는 N사의 광고 카피문구중에..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① / 로버트 카파 - 한발 더 가까이 다가가라 난 평생 결정적 순간을 포착하길 바랐다. 하지만 인생의 모든 순간이 결정적 순간이었다. - 앙리 카르티에 브레송 책 겉표지에 써있는 글귀. 정말 공감하는 말이다. 카메라를 들고 순간포착을 하기 위해 이리저리 찾아다니는  그 모든 순간이 어느 순간 깨닫는다. 정말 소중하고 결정적인 순간이었다는 것을. 유명한 작가와 짧게나마 그들의 사상을 잘 설명주어 책을 읽으며, 와닿았던 사진들과 책 글귀와 감상을 적어봅니다.  로버트 카파, 어느..
[영화/음악] 피아노의 숲 제목에 "피아노"가 들어가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시선을 끄는 영화이기에 본 지는 꽤 되었지만, 이제야 포스팅을 합니다. 일본 애니메이션인 이 영화는 만화가 원작으로 주인공 카이와 전학을 온 슈헤이의 피아노를 통해 두 소년이 서로 대립이 아닌 서로에게 영향을 주며 발전해 나가는 내용입니다. 어렸을 때부터 음악가 집안에서 좋은 환경에서 피아노를 열심히 노력하여 치는 슈헤이와 집안 형편이 좋지 않지만 그저 피아노가 좋아서 독학한 소위..
[사진/여행] 사진가의 여행법 사진가의 여행법 - 진동선 지음/북스코프(아카넷) 이번에 사진을 찍어 선물을 받게 되었는데, 그 때 받은 책이 "사진가의 여행법"이라는 진동선 작가의 책을 보게 되었습니다. 진동선 작가와 대학에서 사진을 전공하는 딸과 함께 열흘 동안의 유럽 여행에서 찍은 사진들이 담겨 있습니다. 여행도 좋아하고 사진도 좋아하는데 그 두 요소가 한꺼번에 담겨있는 책이라니, 너무 좋은 책인것 같아 얼~른 읽었답니다. 여행은 늘 돌아오기 위해 존재한다..
사진이 참 좋은 이유.. #1. 오늘도 그 생각을 했다. 집으로 돌아오며 지하철로 멍~하니 걸어가다가, 문득 카메라가 떠올라 카메라를 손에 잡자마자 멍하게 보이던 하나하나가 새로운 관찰거리로 변신을 하였다.  똑같이만 보이던 지하철을 타기위해 걸어가던 길이, 지하철 광고로 도배되어 있는 벽들도, 피곤한 몸을 이끌고 가는 사람이나 친구와 정신없이 얘기하는 사람들의 모습까지도 카메라를 들고 있는 순간은 특별한 순간이 되는 것 같고, 하나하나가 새롭고 재밌..
책이, 내게 묻는다 - 바다의 기별 리뷰 바다의 기별 - 김훈 지음/생각의나무 요즘은 부쩍 혼자 있는 시간이 너무 없어 어떤 것에 몰두하기도 힘들었고, 앞으로의 방향에 대해 생각해 볼 시간도 없이.. 그저 흐르는 대로 그렇게 휩쓸려 가는 듯한 느낌이 들던 때 한 권의 책을 읽게 되었어요. 김훈 작가의 그 유명한 "칼의 노래, 남한산성"조차 읽어본 적 없는 사람이 김훈 에세이를? 이런 생각을 잠시나마 했지만, 왠지 그 분의 글(환상일지도..)을 읽으면 지금 내가 겪는 생각..
[영화] Ray 예전에 포스팅한 [영화] 음악과 함께 한 영화에 추가적으로 넣어야 할 영화가 생겼답니다. 얼마전, 알게 된 째즈 음악 중 하나 'Hit the road Jack' 이란 노래를 듣는 순간 너무 좋아서 찾아보니 꽤 유명한 곡이더군요. 유명한 곡이라 어디서 많이 들어봐서 더 애착이 생겼는지 아니면 정말 노래가 너무 내 스타일~이라서?^^ 가사는 그리 유쾌한 내용의 가사는 아니지만, 경쾌하게 잘 풀어낸 것 같군요. 관련 검색을 하다가 알게 된 영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