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걷기여행

[걷기여행/두번째 발자국] 서울 동작역 ~ 서울 합정역(우리은행서교동지점) 아주 늦은 후기, 지난 토요일 11월 10일 두번째 걷기여행을 시작하였습니다. 목표는 동작역부터 성산대교에서 건너 합정역까지. (나중에 목표를 수정하여 성산대교 대신에 선유도를 거쳐 합정역으로 갔습니다.) 첫날 15Km를 무난히(?) 걸어주었으니, 두번째는 똑같이 할 수 있을 거란 믿음(!)에, 시작하였습니다. 이번 여행은 아쉽게도 카메라 없이 진행되었고 (중간에 일회용이라도 사려고 했으나, 잘 안되구,,) 날씨는 전날 비로 인해 매섭고, 저는 그걸 아랑곳하지 않고 얇은 옷을 입고 갔으니.. 고생이 시작되었습니다. 동작역에서 여의도까지 걸어서 한강 시민공원에서 김밥과 라면을 먹는데 어쩜 그리 맛이 있을까요.. 추운날 벌벌 떨며 먹는데 정말 오랫만에 느껴보는 그 맛 +_+ 사진을 보고 매우 실망하실줄 알면..
[걷기여행/첫발자국] 걷기여행의 시작. 서울에서 출발. 어느날인가, 미친듯이 떠나고 싶은 날이 있었어요.. 그렇다고 여행안다닌것도 아니었는데 그날따라 더욱 말할 수 없는 답답함이란, 몇일 후, 회사에서 한분이 걷기여행을 모집하고 있으셨는데 언젠가 천안부터 임진각까지 자전거로 국토대장정을 해본적이 있었는데 그때의 느낌을 다시 느껴보고 싶어 서울이지만 걷기여행에 참여하기로 하였습니다. 서울을. 그것도 걸어서, 무모하다고 생각하는 분도 간혹 계셨지만, 전 왜이리 끌리는지..;; 바로 결정했습니다~ 이번에 출발한 곳부터, 도착한 곳까지. 다음번엔 처음에 도착한 곳부터 그 다음 도착예정지까지.. 이렇게, 쭈욱~ 이어가는 그렇게 걷기여행은 시작되었습니다. 목표는 강변역부터 동작대교까지. 여자 두분(저까지..). 남자 한분(Chan님)이기에 사실 무리해서 잡지 않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