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읽는CEO

[책/사진] 사진읽는 CEO⑤/ 정연두 - 드림위버(dreamweaver) 미디어 아티스트인 정연두. 내게 세번 감동을 준 작가 내가 처음 그의 사진을 본 건 작년전시회에서  사진을 보며 가장 알 수 없는 사진은, 이 두 사진이었다.  도대체 이 작가는 뭘 말하려는 거지? 도무지 이해가 안되네...하고 픽~ 지나갔다. 다시 한바퀴를 돌고 도슨트의 설명과 사진 설명을 들었을 때 팍! 스치는 쇼크란... 아, 이 작가는 평범한 사람들의 꿈을 이뤄주는 사진을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④ / 로베르 드와노 - 발견, 제2의 창조 곁눈질(Sidelong Glance, 1948) 이 사진을 보면 큭!하고 웃음이 먼저 난다. 한 아저씨의 숨길 수 없는 곁눈질... -------------------------------------------------------------------------------------- 길을 가던 중년 부부가 발걸음을 멈추고 쇼윈도의 그림이 마음에 들어 보고있는 모습이다. 두 부부의 차림새로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② / 알프레드 스티글리츠 - 찾아올 기회를 마음에 그려라 기다림. 기다림중의 종류중에 지루하지 않고 재미있는 것은 편지와 사진이 아닐까 생각한다. 편지를 쓰고 답장을 기다리고, 편지가 왔나..하고 우체통을 들여다 보는 일은 전혀 지루하게 생각해 본 적이  없는 것 같다. 늘 설레이는 일중의 하나다. 사진을 찍으며 셔터를 누르기 전에 내가 바라는 무언가가  카메라 뷰파인더안에 들어오길 바라는 그 기다림도 역시 설레인다.  정말 좋아하는 N사의 광고 카피문구중에.. ..
[책/사진] 사진읽는 CEO① / 로버트 카파 - 한발 더 가까이 다가가라 난 평생 결정적 순간을 포착하길 바랐다. 하지만 인생의 모든 순간이 결정적 순간이었다. - 앙리 카르티에 브레송 책 겉표지에 써있는 글귀. 정말 공감하는 말이다. 카메라를 들고 순간포착을 하기 위해 이리저리 찾아다니는  그 모든 순간이 어느 순간 깨닫는다. 정말 소중하고 결정적인 순간이었다는 것을. 유명한 작가와 짧게나마 그들의 사상을 잘 설명주어 책을 읽으며, 와닿았던 사진들과 책 글귀와 감상을 적어봅니다.  로버트 카파, 어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