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버리야 날자

[영화] 식객 본문

책과 영화,음악이야기/영화

[영화] 식객

버리 버리야 2007.11.10 22:03

얼마전 예상하지 못하고 급 영화 "식객"을 보았습니다.

이 포스트에는 다량의 스포일러를 포함할 염려가 있습니다.
심장이 약하시거나, 영화를 재밌게 보실 분, 아직 영화를 안보신분은
포스트 읽기를 삼가해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화를 좋아하거나 이런 류의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으신지,
영화가 흥행 조짐을 보이고 있어서 보게 되었지만

음식 이야기나, 만화 이야기나 별로 선호하지 않는데
원작이 만화인 음식이야기는 안볼줄 알았는데, 거기에 주인공도 당기지 않았지만,
그래도 "허영만" 아저씨꺼니 믿고 보았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저도 재미있게 보게 만드는군요.. (영화를 보고 난후에 아시게 될 일들..)


1. 처음 시작하는 홍복의 죽음은 저를 눈감게 했습니다.
이것도 어쩌면 내숭일까요? 생선 먹을거 다 먹으면서 죽는건 차마 못보겠습니다.


2. 홍복의 죽음과 더불어 소가 눈물흘리며 걸어가는 모습이 슬픈건
정말 이번 영화에서 처음 느꼈습니다.

3. 이 배우가 이렇게 멋있다니,  새로운 발견!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은? 의 정답은 제가 알던 답과 역시나 비슷하더군요...

사실 본지 조금 오래되서 그 감흥을 잃어버린채 포스팅을 하지만
식객 무지 재미있더군요..
나름 감동도 있고...

그 후에 카페에서 책을 잠깐 보는데 식객 만화책이 있던데
주인공들의 분위기가 영화랑은 조금 다르긴 하더군요.^^

식객 화이팅! ㅎㅎㅎ

1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