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96
Total
1,197,436
관리 메뉴

버리야 날자

조용히 손을 내밀어 본문

내가 바라는 나

조용히 손을 내밀어

버리야 2006.04.21 19:25



















내가 외로울 때
누가 나에게 손을 내민 것처럼
나 또한 나의 손을 내밀어
누군가의 손을 잡고 싶다.
그 작은 일에서부터
우리의 가슴이 데워진다는 것을
새삼 느껴보고 싶다.

그대여
이제 그만 마음 아파하렴

- 이정하의《너는 눈부시지만 나는 눈물겹다》 중에서 -

신고

'내가 바라는 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극  (2) 2006.07.28
버리기  (0) 2006.07.27
원리에 충실하자!!!  (0) 2006.07.20
취미  (2) 2006.07.13
메모하는 습관, 정리를 잘 하는 사람이 일을 잘한다고 한다.  (5) 2006.05.10
로버트 슐러의 자기계발 6법칙  (1) 2006.04.29
사람의 내면  (0) 2006.04.26
사랑, 아직 끝나지 않았다  (2) 2006.04.24
조용히 손을 내밀어  (0) 2006.04.21
0 Comments
댓글쓰기 폼